우리들의 솜씨
강치
icon 갑천초등학교 5학년 1반 권채은
icon 2020-07-27 09:29:24  |   icon 조회: 158
첨부파일 : -
강치는 무서웠다
일본인들이
마구잡이로 잡아가서

강치는 슬펐다
가족을 잃어버려서

강치는 그리웠다
독도에 돌아오지 못해서

나는 미안하다
강치를 지켜주지 못해서

나는 다짐한다
독도를 지켜
강치를 영원히 기억할거라고
2020-07-27 09:29:24
180.81.64.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