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강원일보

>

 

 

활동지 - 신문은 내 친구

현재 페이지 : 1     총 페이지수 : 3

[신문은 내 친구] 출생아수 사상 최저치 기록한 강원도가 인구절벽 넘으려면

2019-05-21

최근 도내 출생아 수가 집계 이래 사상 최저치를 갱신(강원일보 2019년 4월25일자 4면 보도)한 가운데 춘천, 원주 등 도심지역에서도 출생아수가 0명을 기록해 인구 감소의 심각성을 보여줬다. 강원도에 따르면 지난해 춘천시 북산면, 원주시 부론면, 삼척시 노곡면, 철원군 근북면 등 도내 4곳의 면 지역에서 출생아...

[신문은 내 친구] 출생률을 높이기 위한 정책알아보기

2019-05-13

최근 도내 출생아수가 집계 이래 사상 최저치를 갱신(강원일보 2019년 4월 25일자 4면 보도)한 가운데 춘천, 원주 등 도심 지역에서도 출생아수가 0명을 기록해 인구 감소의 심각성을 보여줬다. 강원도에 따르면 지난해 춘천시 북산면, 원주시 부론면, 삼척시 노곡면, 철원군 근북면 등 도내 4곳의 면 지역에서 출생아 수...

[신문은 내 친구] 우리 지역서 열리는 5월 축제 뭐가 있나?

2019-05-07

5월은 가정의 달이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전국적으로 축제들이 집중적으로 열리고 있다. 하지만 축제의 타당성이나 지속가능성에 대한 충분한 검토 없이 추진되다 보니 기관과 사회단체, 또는 지역 주민들과의 갈등이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춘천지역 8개 시민단체로 구성된 `춘천세계불꽃축제 반대모임'은 4월29일 춘천시의...

[신문은 내 친구] 지진이 발생하는 원인과 규모 알아보기

2019-03-25

2017년 11월 15일 오후 2시 29분 31초에 경상북도 포항시에서 본진의 지진 규모 5.4의 강진이 발생하였다. 2016년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 지진에서 이어 1978년 본격적인 지진 관측 이래 두 번째로 규모가 큰 지진이다. 진앙은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점인 흥해읍 남송리이며, 진원지는 지표에서 7k...

[신문은 내 친구] 강원일보와 함께하는 NIE

2019-03-18

신문으로 공부합시다

연일 미세먼지 공포가 우리를 위협하고 있다. 강원일보 1면에는 미세먼지 관련 기사가 며칠째 자리하고 있다. 정부에서는 미세먼지와 관련된 각종 규제나 정책들을 쏟아내지만 딱히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다. 강원도교육청에서는 초등학생들의 건...

[신문은 내 친구] 4대강 보 해체와 상시 개방에 대한 장단점을 알아보

2019-03-12

우리가 흔히 말하는 이명박 정부 시절 역점 사업이었던 4대강 사업의 정확한 명칭은 `4대강 유역 종합 개발'이다. 우리나라 4대강 유역은 국토 면적의 63.7%, 인구의 62.0%, GNP의 67.0%, 경지 면적의 53.7%, 수자...

[신문은 내 친구]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되면 금강산 관광도 재개될까

2019-03-05

2008년 북한군의 총격 사건으로 우리 국민이 사망하면서 금강산 관광이 중단된 지 올해로 11년째다. 실향민들과 이산가족들뿐만 아니라 많은 국민이 그토록 가보고 싶어하던 금강산 관광 재개에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2차례에 걸친 ...

[신문은 내 친구] 우리사회 반려동물 문화의 현주소를 알아보자

2019-02-19

강릉의 한 애견 분양 가게에서 분양받은 강아지가 변을 먹는다는 이유로 환불을 요구하다 거절당하자 강아지를 집어 던지는 사건이 발생해 논란이 되고 있다. 던져진 반려견은 결국 사망했다. 분양인은 경찰 조사에서 가게 주인과 말다툼을 벌이...

[신문은 내 친구] 우리 지역에서 일어난 치열했던 독립만세운동 알아볼까요

2019-02-12

1910년 한국이 일제에 의해 강제로 병탄된 뒤 많은 의병과 일반 국민이 전국 각지에서 독립운동에 나섰다. 조선총독부는 무력으로 가혹한 탄압을 자행하는 한편, 우리 민족 고유 문화를 말살하고 경제적 지배를 강화해 우리 민족의 정당한 ...

[신문은 내 친구] 정선 알파인경기장은 올림픽 유산으로 남을 수 있을까

2019-01-29

1988년 서울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평창에서 개최된 제23회 동계올림픽이 2018년 2월9일부터 2월25일까지 17일간 평창, 정선, 강릉에서 93개국 2,925명이 참가했다. `New horizons'을 비전으로 평창이라는 새로...

[1] [2] [3]

 

 

 Copyright ⓒ 2019 Kanwonilbo.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33)258-1000  어린이강원 : 033-258-1390, 1592
어린이강원일보 홈페이지의 컨텐츠에 대해서 무단 전재 및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