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강원일보

>

 

 

NIE - 기사

현재 페이지 : 1     총 페이지수 : 68

[포토뉴스]교동초 직업체험 프로그램

2019-06-19

느리게 가는 시간을 만지며

2019-03-25

연초, 신문을 스크랩해서 보관해야 할 일이 있었다. 인터넷을 뒤지면 금방 얻을 수 있었지만 종이 신문이 원본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신문을 구독하지 않는 나는 근무하는 학교에서 신문을 구하려 하였다. 그때서야 우리학교는 이틀이 지나야 신문이 온다는 것을 알았다. 우편으로 신문이 배달되기 때문이다. 순간 나는 문명으로부터 멀...

신문 살리는 돌파구 NIE 교육

2019-01-22

신문 교육 논술형 문제해결 능력 키워

스마트폰 발달 등으로 인쇄매체 약화 신문 교육 논술형 문제해결 능력 키워 나는 아직 아날로그 방식을 즐긴다. 핸드드립으로 커피를 내리고, FM라디오로 음악을 듣고, 전자 기타보다 일반 기타 소리를 더 좋아한다. 필요에 의해 모바일 메신저를 사용하고 정보를 찾기 위해 인터넷을 뒤지긴 하지만, 보다 본격적인 독서나 공부는...

“게임·교육 접목 수업 집중 효과”

2018-10-18

박점희 대표·은효경 NIE강사·조윤주 진로부장

‘자유학기제 미디어교육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을 주제로 ‘강원NIE워크숍’이 11일 제12회 강원NIE대회 시상식에 앞서 한림대 국제회의실에서 진행됐다. 박점희 신나는 미디어교육 대표는 이날 “재밌어 보이는 다른 자유학년제 수업과 달리 뉴스, 미디어, 리터러시 등의 교육을 통해 뉴스를 읽고 이해하고 결...

다양한 간접경험 제공 생각하는 힘 키워

2018-10-18

4차 혁명시대 중요성 더 커져 ‘사회의 거울’ 인재 양성 발판 전국에서 유일하게 12년째 개최되고 있는 강원NIE(신문활용교육)대회는 신문읽기와 글쓰기, 신문만들기 등의 신문활용교육이 ‘학교 현장의 공동체 문화’로 자리 잡아가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지난 11일 열린 시상식에서는 참석자 모두가 ‘신문은...

수년째 진로교육에 NIE 접목 신문스크랩 즐겨

2018-10-18

김용모 황지중앙초 교장

■초등부문 단체 대상=초등 단체 대상을 수상한 태백 황지중앙초교(교장:김용모)는 전교생이 482명인 작지 않은 학교로 2016년부터 신문활용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올해 초부터는 학교특색교육의 일환으로 진로교육시간에 NIE 교육을 접목시켜 신문활용을 확대했다. 지난해는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했던 교육을 ...

외교관 꿈꾸며 휴대전화 대신 신문 택해

2018-10-18

최재영 봄내초 5학년

■초등부문 신문일기 부문 금상=금상을 수상한 봄내초교 최재영 어린이는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초등부문 신문일기 금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래희망이 외교관인 그는 “신문을 읽고 일기를 쓰면서 책을 펴내야 겠다는 아이디어를 얻었고, 그것을 실천했으며 오늘 큰 상을 받아 기쁘다”고 소감을 말했다. 3학년 때 어머니의 권...

이모저모

2018-10-18

강원일보 인쇄문화단지 체험 ◇시상식 참가자들은 행사 직후 강원일보 인쇄문화단지를 방문해 신문 제작 과정을 체험. 이들은 신문 인쇄 과정과 출판물 인쇄 과정을 직접 보고 참여하며 신기해하기도. 김가빈(춘천여중 2년)양은 “평소 신문 제작과정이 궁금했는데 생각보다 복잡한 과정을 거친다는 것을 알게 됐고, 신문의 필요성을...

엄마 아빠와 신문 만들며 창의력 ‘쑥쑥’

2018-08-30

초·중등 30개 팀 100여 명 참가 기사쓰기·편집하기 등 사전교육 신문 구성요소 갖춰 만들어 발표 “부모님, 친구들과 함께 신문 만들며 창의력 키웠어요.” 올해 12회를 맞는 강원NIE대회를 앞두고 가족과 친구들이 함께...

강원NIE(신문만들기)가족캠프

2018-07-19

21일 한림대 산학협력단 세미나실

창간 73주년을 맞은 강원일보사는 한림대와 공동으로 오는 21일 한림대 산학협력단 세미나실에서 강원NIE가족캠프를 운영한다. 제12회 강원NIE대회에 앞서 열리는 이번 캠프는 도교육청이 후원하며 신문활용교육의 교육적 효과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초등은 학생을 기준으로 2∼4명의 가족이 한 팀으로 구성되며 ...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9 Kanwonilbo.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33)258-1000  어린이강원 : 033-258-1390, 1592
어린이강원일보 홈페이지의 컨텐츠에 대해서 무단 전재 및 배포를 금합니다.